* Beautiful ones *  *  
Name 
Password 
E-mail 
Homepage 
  Html  Re.email
  
 No. 707  송유정

어제..ㅎㅎ
잠깐 날씨좋은 틈을 타
해운대 물놀이 갔다왔지요~~ㅎㅎㅎ
자랑하려고 들렀습니다...ㅋㅋ
바나나보트도 탔구요..^-----^

2006-07-26 13:16:49
김성룡
정말... 그러기냐? ㅋ
 No. 706  최윤석 H  
몇일째 강행군...
몸과 마음이 모두 지친 상태...
특히 깡으로 버티던 30대 중반의 체력은 바닥난지 오래....

한국이 그립습니다.
서울이 그립습니다.

앞으로 3일후 한국의 내생활로 돌아갑니다.


2006-07-24 14:19:21
김성룡
ㅋㅋㅋ
나이는 못 속인다니까요~
무사귀국을 염원합니다.
 No. 705  영석 M  
육사짜장 곱배기로 먹을 걸 그랫습니다.
ㅋㅋ
너무 맛있게 먹었습니다.

좋은하루 되세요~

2006-07-20 02:55:57
김성룡
배고프고
오래 기다려서
더 맛있었던 것이 아닐까? ㅋ
금새 배고플 줄 알았는데 의외로 든든했음.
 No. 704  김성룡 H  
비 취재...
많이 힘드네요...
몸살 기운이 손 끝에서 서서히 올라 오네요.
다들 비 피해 없었길 바랍니다.

2006-07-16 23:48:22
명이~ *  *
맨날.... 비가 퍼부어서;; 사진 찍으려면 힘드시겠네요.. 건강 관리 잘하세요~!!
 No. 703  명이~ M  
부모님 면담할 상황도 안되요.... 아빠는 알콜중독자에.. 엄마는 집나가고~;;  가정형편 땜에 애가 점점 삐뚤어지는것 같은데....... 혼내도 잠깐~~ 따로 불러서, 타이르고 보듬어주면.. 완전 기어오르고..ㅠㅡㅠ 휴....너무 속상해서 밖에 나와서..울었어요...

2006-07-13 23:39:49
김성룡
시간이 약이네.
 No. 702  명이~ M  
오늘... 또 한명이 교실 뛰쳐나갔어요;; ㅠㅠ   체육 시간에,, 제기차기 하는데.. 그걸 따 뽑아서.. 여기저기 뿌려놔서;; 청소하라고 했더니.. 안한다고 하면서 바락바락 대들더니.. 결국 가방 싸들고 집으로 갔다가 다시옴..ㅡㅡ;; 맨날 소리질러다고, 학교 안온다고 협박하고;; 뛰쳐나가고... 뭐라고 했더니.. 저보고 가라네요;; 얼마있다가 갈 거면서 무슨 상관이냐고.. 하면서..... 휴~~ 그 말을 듣는 순간, 너무 맥빠지고.. 지치는거 있죠..
정말................... 우울하고 맥빠지는 하루예요.....ㅠㅡㅠ

2006-07-12 18:06:48
독자 이춘한씨 *  *
"얼마있다가 갈 거면서 무슨 상관이냐"고..

뭔가 안좋은 추억이나 마음의 상처가 느껴지는 말인 것 같은데...

선생질의 경지에 이르기위한 멀고험한 길을 걷고있다고 생각해야지. 뭐. ^^
힘을내요yun *  *
몬땐네...쯔읍~!!
요즘 애들 정말 그렇지?그나마 나이를 먹은 여기 스무 살들도 그런데...
넌 얼마나 더 심하겠냐..미영이 상처 많이 받았겠네..그래도 욱하면 안되잉~힘내잉~^^
김성룡
부모님 면담이라도 해야 하는 것 아니냐...
근본적인 문제가 있는 것 같네.
여하튼...
나중에 다 약이 될 거라 믿으면서 잘 헤쳐 나가길 바란다.
 No. 701  영석 M  
왠지 저도 그런소릴 들을 거 같아서 ㅋㅋㅋ
미리공부라도 ...

웃음만 날 거 같은데 ㅋ

2006-07-11 23:09:19
김성룡
사진을 고만 두고
내근직으로 바꿔라. ㅋ
 No. 700  영석 M  
ㅋㅋㅋ
또 잊어먹고 있다가
번득생각나서
방명록 들어왔습니다.

비가 그쳤네요 ㅋ

아빠 흑인이야?? ㅋㅋㅋㅋ
뭐라고 답했어요????

2006-07-11 02:40:33
김성룡
넌 니 딸이 그런 질문하면
뭐하고 대답하겠냐? -_-;;;
 No. 699  진원*^^* M  
ㅋㅋ 벌써 10번이나? ㅋㅋ  얼렁 날잡아요^^ 안그래도 전시보러가고싶어서 몸이 근질근질해요^^ 갤러리 투어 함해요^^ 오널도 화이링^^

2006-07-08 01:32:05
김성룡
올해들어 한 번도 못 모인 것 같은데...
조만간 날을 함 잡아 봅시다.
 No. 698  명이~ M  
오늘은..   너무 우울하네요... 애들땜에 힘들어서 울뻔 했어요.. 난 너무 힘든데,, 애들은  정말 맘대로 할려고만 하고;; 너무 속상해서 계속 눈물이 나는거 있죠.. 애들이 정말..... 싫어져요;; 이러면 안되는데....... 너무 지치고 힘들어요.....

2006-07-07 15:59:59
김성룡
해답을 찾아 가는 과정이라 생각해야지 뭐.
초보때는 다 그런거야.
초보 운전도 그렇고...
곧 익숙해지고 노련해질테니까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, 선생님.
 S << [1]..[11][12][13] 14 [15][16][17][18][19][20]..[84] >>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RuVin